'가위바위보'라는 게임의 심리학에 관한 책을 읽다가 흥미로운 부분이 나오더군요. 바로 가위바위보에서 이기는 방법에 관한 짧은 내용이었습니다. 알다시피 가위바위보는 제로섬 게임인데, 확률적으로 각각이 이길 확률은 균형을 이루고 있죠. 그래서 상대방이 무엇을 낼지 모르는 상황이라면, 무작위적으로 가위, 바위, 보를 내는 것이 최선의 방법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사람들이 '무작위적으로 내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가위바위보 게임이 심리에 많이 좌우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가위바위보를 하는 사람들의 심리를 알 수 있다면 가위바위보 게임에서 남들보다 좋은 성적을 낼 수 있겠죠? 물론 매번 이길 수는 없겠지만, 약간의 확률적 이득이 장기적으로는 '가위바위보'의 달인으로 만들어 줄지도 모릅니다.


가위바위보 게임에서 이기기 위한 방법은 무엇일까요? 상대방보다 늦게 낸다는 속임수를 제외하고, 몇 가지 방법을 세계가위바위보협회(http://www.worldrps.com  정말 이런 협회가 있는 줄은 책을 보고 알았지요)에서 소개합니다.

나중에 친구들이나 동료들과 가위바위보 게임을 할 때 이 방법을 써보세요. 매번은 아니더라도 가위바위보 잘한다는 소리는 들을 겁니다. 물론 좀 숙달이 되어야 한다는 전제가 있습니다. ^^ 


1. 상대방이 남자이고 초심자일 땐 '보'를 내라.
남자들은 게임에서 이기겠다는 자신의 의지와 힘을 자신도 모르게 표현하기 때문에 게임의 첫판에 '바위'를 낼 가능성이 크다고 합니다. 특히 가위바위보에 대해 '전문가'가 아닐 경우에 더 그렇습니다. 그래서 '보'를 내는 것이 이길 확률이 크죠.

2. 상대방이 전문가일 땐 '가위'를 내라.
만일 상대방이 가위바위보를 잘하는 사람이고 그사람이 나를 초심자로 안다면, 위의 1번 전술을 거꾸로 적용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그사람은 내가 '바위'를 낼 줄 알고 '보'를 낼 테니, 내쪽에서 그걸 반격하여 '가위'를 내면 상대방을 이기게 되겠죠.

3. 상대방이 연속해서 무엇을 두 번 내는지 살펴라.
만일 상대방이 가위를 연속적으로 낸다면(그래서 나와 두번 비겼다면) 그는  세번째 판에는 가위를 내지 않고 보나 바위를 낼 가능성이 높습니다. 사람들은 자신이 "예상 가능한 사람"이라는 인식을 싫어하기 때문이죠. 따라서 여러분은 다음 판에서는 '보'를 내는 것이 유리하겠죠.

상대방이...
가위를 연속 두 번 냈을 때 --> '보'를 내라
보를 연속 두 번 냈을 때 --> '바위'를 내라
바위를 연속 두 번 냈을 때 --> '가위'를 내라

4. 무엇을 내겠다고 미리 알려라.
예컨데 '이번에 나는 가위를 낼 거야'라고 말하면, 상대방은 무엇을 낼까요? 아마도 그는 '바위'를 내지 않고 '보'를 낼 겁니다. 왜냐하면 그는 내가 말을 바꿔 '보'를 낼 거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여러분은 이미 선언한 대로 '가위'를 내면 상대방이 낸 '보'를 이길 수 있죠. 이긴 다음엔 "거봐, 내가 가위 낸다고 했잖아."라고 덧붙이면 좋겠죠? ^^

5. 잘 모를 땐 '보'를 내라.
사람들의 가위바위보 패턴을 분석해 보니, 가위를 낼 확률이 29.6%라고 합니다. 이론적인 확률치인 33.3%보다 조금 작지만, 그 작은 확률 차이가 상대방의 가위바위보 전술을 모를 땐 매우 유용합니다. 상대방이 가위보다는 '보'나 '바위'를 낼 확률이 조금 높기 때문에, 여러분의 최선의 전술은 '보'는 내는 것입니다. 이 확률은 세계가위바위보협회에 근거한 것입니다.

일본의 수학자 미츠이 요시자와가 725명을 상대로 실험한 결과도 이를 뒷받침합니다. 바위가 35%, 보가 33%, 가위가 31%였다고 합니다(합쳐서 100%가 되지 않는 이유는 반올림 때문인듯).


위에서 모두 5개의 '이기는 전술'을 소개했는데, 세계가위바위보협회의 사이트(http://www.worldrps.com/index.php?option=com_content&view=article&id=256&Itemid=100002)에 가면, 소개하지 않은 3개의 전술이 더 있으니 살펴보기 바랍니다.

가위바위보 같이 일상생활에서 자주 하는 게임에도 심리가 의외로 깊숙이 관여합니다. 그래서 게임은 심리 싸움이라고 하는 모양입니다. 오늘 점심 내기로 동료들과 가위바위보 게임을 해 보세요. 위의 전술을 이용한다면 공짜 점심을 먹을 수 있지 않을까요? ^^ 물론 이 포스트의 내용을 혼자만 알아야 한다는 점을 잊지 마세요. 


인퓨처컨설팅 & 유정식의 포스트는 아이폰 App으로도 언제든지 볼 수 있습니다.  여러분의 아이폰에 inFuture App(무료)을 설치해 보세요. (아래 그림 클릭!) 
       (트위터 : @in_future )
inFuture 앱 다운로드 받기

** 이 글이 업무에 도움이 된다면 '자발적 원고료'로 글쓴이를 응원해 주세요. **
(카카오톡 > 더보기 > 결제) 클릭 후, 아래 QR코드 스캔



혹은 카카오뱅크 3333-01-6159433(예금주: 유정식)

Comments

  1. 친구야미안 2010.08.26 09:17

    친구가 첫판은 무조건 '보'라고 하는거...무시했었는데ㅋㅋㅋㅋㅋ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www.itgling.com BlogIcon 잇글링 2010.08.26 09:42

    [잇글링] 음헤헤님이 이 글을 [직장인의 활력소 점심시간을 이용한 내기]의 아랫글로 연결하셨습니다. (보러가기 : http://www.itgling.com/spot/79684 )

    perm. |  mod/del. |  reply.
  3. 벙쪄 2010.08.26 13:34

    음 근데 문화적인 차이도 좀 있지 않을까요? ㅋ 예컨데 "남자는 주먹" 이런거 있잖아요 ㅋ

    perm. |  mod/del. |  reply.
  4. ㅠㅠ 2010.08.29 10:20

    ㅠㅠ 제가 이거 보고 엄마랑 동생이랑 했는데;////
    다졌어요,ㅠㅠ 내가 가위낸다고 했는데 엄마가 진짜로 주먹내고 난가위냈음
    ㅜㅜ :(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8.29 10:29 신고

      항상 이길 수 있는 전술은 아니랍니다. ^^ 속마음을 들키지 않아야 하는데, 진짜 가위 낸다고 믿게끔 만드신 것은 아닌지요? ^^

  5. d 2010.08.29 11:26

    ㅡㅡ 보냇는데 졋어

    perm. |  mod/del. |  reply.
  6. Favicon of http://imgumnim.tistory.com/ BlogIcon 丹良 2010.08.29 11:36

    나름대로 패턴이 보이는군요...
    잘 써먹어봐야 겠습니다...
    예전에 울 아이들이 아기일때 가위바위보를 한다고 하면서
    시범으로 가위,바위,보를 하나씩 보여주면 마지막에 보여준 것을
    항상 내더라구요
    마지막것만 머리에 인식하나봐요.....ㅎㅎ

    perm. |  mod/del. |  reply.
  7. ㅠㅜ 2010.08.29 13:44

    엉엉 동생이랑(남자) 해서 보낸는디 이망할놈이 가위를냈어 어엉 ㅠ

    perm. |  mod/del. |  reply.
  8. By지연 2010.08.29 20:29

    엄......
    저 이거하다가백번!! 아니천번이겼어요!!ㅋㅋ

    perm. |  mod/del. |  reply.
  9. 3225번째 방문자 2010.08.29 23:42

    "4. 무엇을 내겠다고 미리 알려라."에서 내가 가위를 낼꺼라고 하면, 상대방은 내가 보를 낼줄 알고 상대방은 보를 낸다는게 말이 안되네요. 내가 보를 낼줄 안다면 가위를 내야 정상 아닌가요?

    참고로 저는 처음하는 사람이랑 할땐 연습판으로 몇판하면서 상대방이 몇수까지 보는지 생각하는데 그러면 대부분 이깁니다. 저만 가능한것 같진 않지만 저 같은 사람들을 보진 않아서ㅋ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