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적고 느슨한 조직이 성공한다   

2010.07.16 09:00

'슬랙(Slack)'이란 책을 완독했습니다. 느림과 여유를 가지고 조직을 관리해야 지속가능한 기업을 이끌 수 있다고 주장하는 저자의 생각이 새롭습니다. 얼마 전에 제가 포스팅한 '노는 직원은 그냥 놀게 놔두세요'란 글와 일맥상통하는 내용의 책입니다.

'더 많은 압박을 가하면 더 많은 아웃풋을 기대할 수 있다. 할 수 있다'란 신념에 가득 찬 리더라면, 이 책을 읽고 진정한 관리란 무엇인지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면 좋겠네요. 좀 급진적인 내용이 많은 책이기에 거부감을 가질지 모르겠지만 새로운 시각을 충전하는 데 더없이 좋은 책입니다.

책에서 좋은 문구를 만날 때마다 트위터에 글을 남겼습니다. 아래의 글들은 그 트윗들을 모은 것입니다. 많은 트위터 친구 분들이 높은 관심을 보여주었습니다. 

책이 대체로 어떤 주장을 펼치는지 아래의 글을 보면 짐작이 될 겁니다. 하지만 맥락을 생략한 단편적인 트윗이기 때문에 오해하지 않으려면 꼭 책을 읽기를 권합니다.


(* 책의 문구를 그대로 옮긴 것도 있고, 주장하는 바를 정리한 것도 있다는 점을 알립니다.*)

SLACK (톰 드마르코, 인사이트)

"야근을 하는 관리자는 하지 말아야 할 일을 하기 때문이다"

"나쁜 관리의 제1법칙, 무언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그걸 더 많이 하라"

"나쁜 관리의 제2법칙, 관리자 자신이 만능선수가 되라"

"그저 돌아가면서 사장에게 보고하는 것은 회의가 아니다. 그것은 단지 사장의 '사장다움'을 인정하고 축하하는 의식에 불과하다."

" '할 수 있다' 태도는 여러 기업에 만연해 있다. 이러한 태도는 리스크 관리를 원천적으로 불가능하게 만든다"

"지식근로자들이 일하는 조직에서 건전한 경쟁과 같은 것은 존재할 수 없다. 모든 내부경쟁은 파괴적이다"

"리더십의 시도가 실패하면 권한이 충분히 없었다고 변명한다. 하지만, 리더십은 충분한 권한이 없는 상황에서 성공할 수 있는 역량을 말한다"

"조직에게 MBO는 마치 과거 공산주의 체제에서의 계획경제와도 같은 것이다"

"효율적인 기업일수록 리스크를 회피한다. 리스크를 회피하면 얻을 게 별로 없다"

"빈정거림, 비꼼, 비난, 개인적인 조롱, 공적인 자리에서의 굴욕, 분노, 상사의 짜증, 눈치 보기....이런 것들이 조직의 필수적인 변화를 가로막는 진정한 적이다"

"매일 야근, 납기의 과도한 단축, 프로세스 표준화에 대한 압박....이 모든 것의 근본원인은 바로 '두려움'이다"

"납기일이 빠듯해서 납기준수가 어렵다고 말하면, 인력을 있는대로 동원하라고 말한다. 하지만 필요 이상의 많은 사람을 투입하면 납기가 오히려 늦어질 뿐이다"

"여러분의 회사가 두려움의 문화를 가진 조직이라면, 살아남은 관리자들은 죄다 화를 잘 내는 사람들일 것이다"

"나(저자)는 열심히 일하고 늦게까지 일하는 관리자에게 어떠한 감명도 받지 않는다. 오히려 땀 한 방울 흘리지 않고 절대 바빠 보이지 않는 관리자들에게 훨씬 더 큰 감동을 받는다"

"프로젝트를 12개월로 계획했는데 18개월이 걸렸다면 '12개월로 타이트하게 계획했기 때문에 그나마 18개월 안에 끝난 거야'라고 말하면서 위안을 삼는다. 그런 사람들에겐 마음껏 비웃어주고 싶다"

"일정에 대한 책임은 일정을 못맞춘 하급자가 아니라, 일정을 수립한 관리자가 져야 한다"

"경험상 납기 단축을 강조하는 프로젝트들은 예외 없이 대실패로 끝났다. 그런 프로젝트는 빠져나가는 게 상책이다"

"직원들에게 야근을 강요하는  분위기가 조성되면 직원들은 알게모르게 '유휴시간(개인적인 용도로 보내는 시간)' 삽입으로 대응한다."

"직원들에게 압력을 가하면 일을 빨리, 그리고 많이 하리라 기대하는 생각은 노예들에게나 맞는 생각이다"

"지식근로자들에 대한 인센티브는 그들을 어떻게 관리해야 할지 모른다는 슬픈 고백일 뿐이다. 그런 인센티브들은 대개 하찮은 것들이다. 그런 것으로 이전과 현격히 다른 행동을 유도할 수 없다"

"기업의 건전한 자산으로 다른 산업을 기웃거리는 행동은 자기들이 가장 잘 아는 영역에서 어떻게 성장해야 할지 모른다는 것을 스스로 드러내는 증거다"

"회사를 떠나는 사람들을 인터뷰하니 그들의 공통적인 특징은 '이용 당했다'고 느낀다는 점이었다"

"바쁜(busyness) 조직보다 신속한 반응(responsiveness)이 가능한 조직을 만들라. 그러기 위해선 '여유(slack)'가 필수적이다"

"교육훈련이란 전문가의 속도보다 훨씬 천천히 새로운 것을 반복해보는 연습이다."

"신뢰성 있는 사람이라는 걸 보여줘야 남들로부터 신뢰를 얻는다는 말은 거짓이다. 상대방을 먼저 신뢰할 때만이 신뢰를 얻을 수 있다"
   

inFuture 아이폰 앱 다운로드       inFuture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 이 글이 업무에 도움이 된다면 '자발적 원고료'로 글쓴이를 응원해 주세요. **
(카카오톡 > 더보기 > 결제) 클릭 후, 아래 QR코드 스캔



혹은 카카오뱅크 3333-01-6159433(예금주: 유정식)

Comments

  1. hyuk 2010.07.16 11:20

    좋은 내용이네요.

    우리 회사 관리자들도 좀 알았으면 좋겠군요.

    perm. |  mod/del. |  reply.
  2. Favicon of http://http://kr.blog.yahoo.com/buttwiser1 BlogIcon 조조 2010.07.16 15:51

    주위에 이 책이 꼭 필요해보이는 사람이 있어서 선물해주고 싶습니다.

    좋은 책 언급해주셔서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16 16:52 신고

      도움이 됐다니 기분 좋네요. 책은 먼저 읽어 보시고 선물하세요. 혹시 조조님의 마음에 안 들지 모르니까요. ^^

  3. Favicon of http://nixmin82.tistory.com BlogIcon 닉쑤 2010.07.17 08:24

    리더라면 한번 쯤 꼭 생각해 봐야할 것들인거 같네요.

    특히 마지막에서 위로 3번째 4번째 문장들이
    크게 공감이 가네요 ㅎㅎ

    빨아먹고 버리는 느낌.. ㅡㅡ;

    좋은글 잘 봤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18 10:19 신고

      네, 의도하지 않았어도 그렇게 느끼는 경우가 상당히 많습니다. 슬랙이 없기 때문이죠. ^^

  4. 장영삼 2010.07.17 10:47

    위의 느슨함에 대한 철학은 비단 기업에 국한되는 것이 아닙니다. 사회 전반에 적용되어야 할 삶의 패턴입니다. 느슨함이 생각의 탄생을 유도하고 나머지 짧은 시간에 실무를 완성시키는 것이 효율적이라는 것을 매번 느낍니다. 그런데도 매번 잊고 삽니다. 허우적거리면서 말입니다.
    무릎을 치면서 아차! 그렇지... 좋은 글 감사하고요 앞으로도 계속 감동있는 글 부탁할게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18 10:20 신고

      네, 모든 분야에 여유가 있어야 새로운 것이 태어날 가능성이 생기지요. 효율보다는 약간의 비효율을 어느 정도 유지해야 합니다. ^^

  5. Favicon of http://v.daum.net/link/8201421 BlogIcon 스마일 2010.07.17 17:59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제가 시작한 "국민 영어말하기 프로젝트" 도 적용하고 싶어요^^
    http://v.daum.net/link/8201421

    perm. |  mod/del. |  reply.
  6. Favicon of http://toon.pe.kr BlogIcon 미령 2010.07.17 21:27

    많은 생각을 하게 하네요.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7. Favicon of http://leafgreen.tistory.com BlogIcon 잎푸른 2010.07.18 23:28

    저희 회사의 모든 사람들이 꼭 읽어봤으면 하는 내용이네요.
    저도 읽어봐야겠어요.

    perm. |  mod/del. |  reply.
  8. 레고 2010.07.19 12:43

    "왜 우리회사는 창의적인 생각이 안나오는 거야?" 란 질문에 대한 직원들의 이야기를 대신할 수 있겠단 생각이 드네요. 글 잘 읽었습니다. 트윗에서 많고 좋은 이야기를 더 들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19 15:42 신고

      슬랙이 없으면 창의성이 생길래야 생길 수 없지요. ^^ 트윗에서도 자주 뵙겠습니다. 근데 아이디가 무엇인가요?

  9. teiseitai 2010.07.19 13:46

    과연...맞는말

    perm. |  mod/del. |  reply.
  10. 10년후에난 2010.07.19 14:56

    이 책을 한번 읽어보고 싶어집니다. 가끔 시간날때마다 와서 포스팅된 글을 읽는데 상당히 도움이 됩니다. 날도 더운데 건강하시고 좋은 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19 15:43 신고

      새로운 시각을 갖는 데 도움이 되는 책입니다. 이제 폭염이라는데 시원한 여름 되세요~!

  11. kalms 2010.07.19 21:27

    좋은 책 같애요. 감사합니다. 꾸벅.
    요즘 어영부영 집에서 회사에서
    싫어하는 리더타입으로 변해가는 자신을 발견하는 자신을 발견하고 있습니다.
    slackware라는 리눅스 배포판이 생각납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20 00:11 신고

      두려움을 갖게 되면 슬랙이 없어지죠. 개인이나 조직이나 여유가 중요합니다. ^^

  12. 해피밀 2010.07.19 22:28

    음..요즘 들어 일은 없는데 뭔가 불안하단 생각이 들었는데, 좋은 책 소개 감사합니다.
    사장님에게 감히 선물해 보고 싶은 책이네요..

    어려울수록 돌아갔으면 하는..

    perm. |  mod/del. |  reply.
  13. 트위터 @ykkbrave 2010.07.20 15:03

    여유없는 삶을 십수~년을 살고 있습니다. ^^
    마치 책을 읽은 것처럼 무슨 말을 하는지 훤합니다.
    그러나 웬지 저 자신이 혁신의 대상이라는 느낌이 ㅠㅠ
    마치 숏트랙처럼 촘촘한 관리를 경쟁력으로 알고 살아가는 문화는 좀처럼 상황을 인식하기 힘든 제안이죠. 특히, 대규모 제조업의 상황이 그러합니다.

    질문있습니다.
    나태함과 여유는 어떻게 구별하지요?
    아마도 사람따라 선입견이 있을 것 같아요.
    누구는 여유를 갖고 창조적 의사결정을 준비하는 것으로 보이고,
    누군가는 태만한 태도로 보일 것이죠.

    신뢰의 문제이기는 하지만 말이죠. ^_^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24 06:51 신고

      이 책은 나태함을 용인하자는 이야기는 하지 않습니다. 나태하면 안 되죠. 생산적인 것이 전혀 생기지 않거나 기존의 생산성을 좀 먹는 시간이 나태함인 반면, 실질적인 생산성을 증가시키거나 새로운 아이디어를 창조하는 건전한 토대가 슬랙입니다. 슬랙은 개인 차원이 아니라 조직 차원에서 자연스레 형성되고 합의돼야 합니다.

  14. 트위터 @ykkbrave 2010.07.20 15:05

    늘 긴장하지 않으면 아이큐가 반으로 떨어진다고 압박하는 전통적인 주장들이 아직은 주류지요. ^^

    perm. |  mod/del. |  reply.
  15. Favicon of http://moochi.tistory.com BlogIcon 한문일 2010.07.22 16:06

    조금은 다른 이야기지만, 고등학교 다닐 때 Slack을 가진 친구들 중에 성적이 우수한 아이들이 정말 대단하게 보여지곤 하지요. 그에 반해 잠 안자고 쉬는 시간에도 열심히 공부하는 친구들은 오히려 안쓰러웠어요.... 그런 친구들이 항상 결과가 우수하지는 않으니까 더욱 더.

    저는 '불안감'이라는 말이 제일 와닿네요. 여유를 가지고 싶어도 불안해서 못 가지는 관리자들이 많지 않을까.... 그리고 리더는 책임을 지는 자리이니만큼 진짜 여유를 가지기란 쉽지 않을 것 같네요. 하지만 가져야겠죠 ! 하하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infuture.kr BlogIcon 유정식 2010.07.24 06:48 신고

      불안감과 두려움이 슬랙 없는 조직으로 악화시키고 창의를 말살하지요. 이러다가 지구상에 성격 급한 사람만 살아남을까 걱정됩니다. ^^

  16. 트위터@unacameralibera 2010.09.14 00:17

    좋은 책 소개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perm. |  mod/del. |  reply.